다수의 에너지 기업 블록체인 플랫폼 백트 합류

 

미국의 다국적 에너비 기업 체브론을 포함해 다수의 에너지 기업이 에너지 상품 거래를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 백트에 합류함을 밝혔다.

16일 코인텔레그래프의 보도에 따르면 체브론과 스랑스의 다국적 오일 및 가스 제공업체인 토탈 및 인도의 정유 회사인 릴라이언스 등이 블록체인 플랫폼 백트의 공식 합류했다.

백트 플랫폼은 영국 최대기업이자 세계 2위의 석유회사 ‘BP’, 세계 4대 석유회사 ‘로열더치 쉘 그룹’, 노르웨이 국영 석유회사 ‘에퀴노’가 대형 은행 및 거래업체들과 연합을 형성해 출시되었다. 이런 백트 플랫폼은 지난해 11월 세계 최초 오일 및 가스 기업형 블록체인 솔루션으로 가동에 들어갔다.

추가의 다수 에너지 기업들이 합류함으로 백트 플랫폼은 더 빠르고 안전한 에너지 운송 시스템 구축에 나서게 되었다.

백트 플랫폼은 JP모건의 쿼럼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세계 에너지 산업 시장을 개혁할 디지털 거래 플랫폼이 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토탈의 거래 및 운송 담당자인 토마스 웨이멀은 “토탈은 무역 과정내 사후처리의 디지털화 작업을 위해 오랜시간 동을 들여왔다”라고 말했다.

산업혁명 이후 사회를 지탱하는 주요 공급원료인 석유 산업 내 블록체인의 적용이 세계 곳곳에서 이뤄지고 있다.

지난해 12월 IBM은 UAE의 국영 석유사인 ‘아부다비 국영 오일컴퍼니’와 블록체인 기반 석유 공급망 파일럿 시스템 실행을 위한 파트너십 체결 소식을 밝히기도 했다.

출처: 토큰포스트